메뉴 건너뛰기

NABI

2020.05.03

_DSC1981_2.jpg_DSC2040.jpg

 

굉장히 오래도록 좋아하던 스타일이라

 

이번 의상 사진을 찍으면서 잊고있던 기억들이 떠올라서

 

두근거리고 즐거웠다.

 

내 스스로에게 두근거리는 순간을 얻었으니

 

그걸로 마음의 폐허를 달래기로 했다.

 

 

 

2020. 05. 19 (by Sharing) 2020. 5. 4 -제현- (by Sharing)
위로